#0. prologue

분야를 막론하고 기술자(특히 엔지니어)들은 자신만의 작업환경과 손에 익은 도구(장비)가 있습니다.

기술자(특히 엔지니어) 란 특정 업무를 위해서 필요한 도구를 아주 능숙하게 다룰 줄 아는 사람들입니다.

같은 도구를 사용하더라도 기술자의 능력에 따라서 전혀 다른 결과를 보여줍니다.
(더 나아가서 필요한 도구를 직접 만들어 내기도 합니다.)

또한 기술자들은 각자 자신만의 도구를 가지고 있으며
한번 손에 익힌 도구를 되도록 오래 쓰고 왠만해서는 바꾸려 하지 않습니다.
(바꿀 때도 될 수 있으면 같은 회사의 후속 제품으로 바꾸려고 하지요.)

남의 도구, 남의 작업환경에서 일을 하면 아무래도 불편하다고 생각합니다.

즉, 자신만의 작업환경과 자신만의 도구가 갖춰져야 그 기술자의 진정한 실력이 100% 발휘 된다고 할 수 있습니다.



#1. Reverse Code Engineer (Reverser)

리버서들은 어떨까요?

리버서도 역시 IT 엔지니어 범주에 들어가기 때문에 위에서 언급한 일반적인 기술자의 성향과 다를 바가 없습니다.

리버싱을 하기 위한 도구의 종류만도 수십 가지가 넘으며, 각 종류별로 다양한 제품들이 존재합니다.
또한 IT 분야의 특성상 계속해서 새로운 도구가 개발되고 있습니다.

도구의 종류만도 아래와 같이 매우 많습니다. (언급하지 못한 것도 많을 것입니다.)

disassembler
debugger - PE, script, etc
development tool - assembly, C/C++, etc
editor(viewer) - text, hex, resource, retistry, string, PE, etc
monitoring tool - process, file, registry, network, message, etc
memory dump
classifier
calculator - hex, binary
compare tool - text, hex
packer/unpacker
encoder/decoder
virtual machine
decompiler - VB, Delphi, etc
emulator
...



#2. 좋은 분석 도구 선택의 5 가지 기준

아래에 ReverseCore 만의 도구 선택 기준(가이드)을 제시합니다. (참고만 하세요~)


첫째, 도구 개수를 최소화시킨다.

남들이 쓴다고 해서 기능을 알지도 못하는 도구를 잔뜩 가지고 있어봐야 도움이 되지 않습니다.
자신에게 필요한 도구만을 각 종류별로 하나씩만 사용하는 것이 좋습니다.

자신의 실력에 맞는 것만을 고르고 차츰 하나씩 늘려나가시면 됩니다.

또한 중복된 기능의 도구들은 하나로 정리하는 것이 좋습니다.


둘째, 도구는 기능이 단순하고 사용방법이 편리한 것이 좋다.

실력이 늘어날 수록 사용해야 할 도구의 개수도 늘어납니다.
기능이 단순하고 인터페이스가 직관적일 수록 사용하기에 편리합니다.

여기서 기능이 단순하다는 말은 리버싱 도구치고는 단순하다는 말입니다.
(Windows 의 계산기, 메모장 수준을 생각하시면 안됩니다. ^^)

따라서 아무리 단순한 리버싱 도구를 하나 익히는 데만도 어느 정도 시간이 필요합니다.


셋째, 기능을 철저히 익힌다.

아무리 좋은 도구라도 사용할 줄 모르면 무용지물 입니다.

자신이 이미 가지고 있는 도구에서 제공되는 기능인데도,
그걸 알지 못하고 다른 도구를 찾는 분들이 많습니다.

일단 도구를 선택한 후에는 제공되는 메뉴얼을 한번 정독해보시는 것이 좋습니다.
자주 사용하는 기능의 단축키 정도는 외워 두시면 작업이 훨씬 수월합니다.
(단축키를 잘 쓰면 확실히 자타공인 전문가처럼 느껴집니다.)


넷째, 꾸준히 업데이트 한다.

리버싱도 IT 범주에 속하기 때문에 기술 발전 속도가 매우 빠릅니다.

새로운 기술에 대응하기 위해 도구들도 빠르게 변화하기 때문에
사용하는 도구의 업데이트는 매우 중요한 일입니다.

따라서 꾸준히 업데이트를 지원하는 도구를 선택하는 것이 좋습니다.


다섯째, 도구의 핵심 동작 원리를 이해한다.

도구를 더 잘 사용하기 위해서 동작 원리를 이해하는 것이 좋습니다.
더 나아가 테스트용 프로토타입을 만들 수 있다면 금상첨화 입니다.

이 부분을 간과하시는 분들이 매우 많습니다.
하지만 높은 수준의 리버싱 실력을 쌓기 위해서는 필수적인 사항입니다.

예를 들어 debugger 의 동작원리를 이해하고 있으면,
anti-debugging 기법을 잘 회피할 수 있습니다.

원리를 이해하지 못하고 도구에만 의존하면,
간단한 트릭도 해결하지 못하고 다른 도구를 찾아 나서야 합니다.
소위 말하는 "도구의 노예"가 되는 것이지요. (이것만은 꼭 경계해야 겠습니다.)



#3. epilogue

debug.exe 라는 프로그램을 아시나요?
MS-DOS 시절부터 존재하던 16-bit debugger 입니다. (XP 에도 존재합니다.)

커맨드 창에서 debug.exe 를 실행하고 '?' 명령으로 도움말을 보겠습니다.


위에 보이는 명령어가 전부입니다.

단순하지요?

제가 아는 어떤 분이 debug.exe 로 16 bit DOS 프로그램을 분석하시는 걸 본 적이 있습니다.

뭔가를 실행시키더니 키보드를 다다다다 두들기면서 화면이 번쩍 번쩍 넘어가는데,
바로 옆에서 지켜보면서도 무슨 작업을 하는지 도저히 알 수 없었습니다.
(눈이 그분의 작업 속도를 따라가지 못한 거죠.)

처음에는 실행되는 프로그램이 debug.exe 인지 조차도 몰랐었습니다.
(전 그때 당시 이미 debug.exe 를 한달 정도 써본 경험이 있었음에도 불구하고 말이죠.)

그리고는 다 됐다면서 결과를 넘겨 주시더군요.
그때 그분이 사용하신 프로그램이 debug.exe 라는 걸 알고 충격에 휩쌓였었죠.

'저 단순한 debug.exe 만으로 이 일을 이렇게 빨리 해냈단 말인가?' 하고 말이죠.

그 이후로 제가 어떤 도구를 고를 때 나름대로의 기준을 세우게 되었습니다.

그리고 하나의 깨달음을 얻었습니다.

"평범한 도구라도 극한까지 연마하면 천하에 다시 없는 비범한 도구가 된다."

마치 무림고수(武林高手)가 수련에 수련을 거듭해서 검(劍)을 버리고
결국에는 초(草)/목(木)/죽(竹)/석(石)을 모두 검처럼 사용할 수 있듯이 말이죠.


여러분은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


  1. showtime 2009.10.08 13:00 신고 댓글주소 | 수정 | 삭제 | 댓글

    잘 읽고 갑니다~ ^^ㅋ

  2. 베리굿 2009.11.07 22:20 신고 댓글주소 | 수정 | 삭제 | 댓글

    감사합니다.^^

  3. 부자봉스 2009.11.12 00:43 신고 댓글주소 | 수정 | 삭제 | 댓글

    그렇게 생각합니다 흑

  4. reverse 2011.05.24 01:06 신고 댓글주소 | 수정 | 삭제 | 댓글

    이 블로그가 정말 도움이 많이 되네요
    ~~
    꾸준히 하루에 한문제씩이라도 풀어재끼껫습니다!!

  5. 석대진 2012.09.18 17:12 신고 댓글주소 | 수정 | 삭제 | 댓글

    요즘 이상하게 리버싱이 궁금해서, 책을 선택중에 있습니다. 30일날 나온다고 하여, 그때까지 블로그를 조심씩 읽어 보려고 합니다. debug.exe하니깐 피터 노턴 아저씨의 어셈블리 책이 생각나네요.





티스토리 툴바